KAL858기 사건을 추적해온 『파괴공작』의 저자인 일본인 저널리스트 노다 미네오(野田峯雄)씨가 한국 입국을 거부당해 일본으로 되돌아갔다.

출처: 미상

답글 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