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낮은 급의 소셜 캐피털의 매질은 감정이다

Social capital. The notion of social capital is a useful way of entering into debates about civil society – and is central to the arguments of Robert Putnam and others who want to ‘reclaim public life’. It is also used by the World Bank with regard to economic and societal development and by management experts as a way of thinking about organizational development. We examine its nature, some of the issues surrounding its use, and its significance for educators.

http://www.infed.org/biblio/social_capital.htm

2006년에 이글을 스크랩을 한 이후로 우리나라에서도 EBS 등에서 소셜 캐피털을 다룬 적이 몇번 있고 정치인들도 이런 얘기를 하긴 했다. 그러나 그때나 2018년 지금이나 흔히 소셜 캐피털을 사랑, 온정, 신뢰 같은 현상적 측면에서 고찰한다. 혹자는 그것에 불륜스러운 연합이나 연대를 껴 넣기도 한다.

캐피털의 근원적 에너지를 올바로 이해하거나 다루는 소셜캐피털리스트는 거의 없는 것이 문제다.

답글 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